이번 포스팅에서는 컴퓨터의 심장인 파워 서플라이에 대해 간단하게 소개해 드리려고 합니다. 딱 원하시는 정보를 드리자면 일반적인 요즘 시스템의 경우 500~600w 의 정격파워만 가지고 있으면 일반적인 게이밍 PC와 작업용 컴퓨터에서는 부족할것 없는 파워 용량입니다. 그럼 파워 포스팅 끝났네? 하고 나가시려는 분들에게 소개해 드릴 몇가지 정보와 지식 보고 가시죠.

 

 

언제나 그렇듯 손가락 클릭 후 포스팅 읽기!

 

PSU, 파워 서플라이, 파워 등 간단하게 파워라 불리우는 파워 서플라이

 

파워렉스의 REX III 500w 파워입니다. 아이비 브릿지, 샌디 브릿지 사용에는 500w 파워면 부족함이 없습니다. 게다가 더 세밀해진 공정으로 인하여 저전력을 사용하기 때문에 전편에서 말씀드렸던 SLI 구성을 제외하고는 부족함이 없습니다. 그린 IC설계가 되어있군요. 대기전력이 1w 미만이라 합니다. 파워 구매시 주의 하셔야 하는게 안전회로 설계도 없고(있으나 없으나 한) 부실하게 만들어진 뻥파워 입니다. (위 제품과 관련 없는 이야기 입니다)

 

파워 구매전 이곳저곳 평판을 들어보는 것도 좋습니다. 요즘 제품은 기업의 이미지를 보고 사는 것이기 때문에 파워의 차후 A/S도 많이 고려 해보셔야 합니다. 고장이 나면 A/S 할곳이 없다. 하면 바로 폐기처분을 해야지요. 파워렉스 REX III 는 한국에서 만들었군요.

 

 

파워렉스 파워를 열어보니 팬그릴과 팬 그리고 선들이 보입니다. 한가닥만 검정색으로 빛나고 있죠? 바로 슬리빙 이라고 하는 것입니다. 이건 제품의 성능과 상관없는 데코레이션이라 생각하시면 되겠습니다. 슬리빙 익스펜더로 한번 감싸여져 있는 선이 좀더 깔끔합니다. 메인보드에 연결하는 가장 굵은 선이 슬리빙이 안되어 있다고 하면.... 어휴.. 

 

요즘 중저가 보급형 시장의 파워는 대부분 슬리빙 처리가 되어서 나옵니다. 최소 가장 굵은 선만이라도 슬리빙이 되어 나옵니다.

 

 

다음은 개인적으로 소장하고 있는 제품입니다. 이제품은 같은 500w입니다. 샌디브릿지를 돌렸을때 사용하던 녀석입니다.  

 

 

파워에서 나오는 선재가 모두 풀 슬리빙이 되어 있죠? 끝부분은 구조상 어쩔 수 없습니다. (유연성이라던지 넓은 면적때문)

 

 

다음은 현재 사용중인 제품입니다.

 

 

80PLUS GOLD 제품으로 상당히 고가격을 형성하고 있습니다.

 

 

이제품은 풀슬리빙 + 풀 모듈러 파워 입니다. 풀모듈러의 장점은 유동적인 선사용으로 인하여 남는 선이 없으며 케이스 이동, 부품 정리, 선정리 시에 유용하게 작용합니다.

 

파워 서플라이에 언젠가 부터 80PLUS 인증이라는 꼬리표가 달라붙기 시작했습니다. http://80plus.org 사이트에서 각 제조사의 파워의 정격 출력 효율을 검사하여 등급을 매기고 합당하여 통과가 되면 제품에 표기를 할 수 있습니다. 전기사용으로 보나 인증이 붙은 제품은 그래도 연구소에서 한번 검사를 받아 나온 것이기에 사용자에게 만족감과 신뢰를 줍니다.

 

등급은 낮은 등급부터 80Plus (스탠다드,브론즈,실버,골드,플래티넘)이 있습니다. 각 파워 제조사들은 더 좋은 부품 더 좋은 효율을 내기위해 매일 노력하고 있습니다.

 

단, 이 마크가 모든걸 결정 짓는 것은 아닙니다. 마크의 인증비 만큼 제품의 가격이 소비자의 구매가로 돌아가는 경우도 있고 (메이커 빨인가요..) 마크가 없는 제품들 중에서도 80plus 제품과 비등하거나 더 높은 수준을 내어주는 파워가 있습니다.

 

http://www.enermax.outervision.com/LangServlet?lang=kr&url=http://www.enermax.outervision.com/index.jsp
위 링크는 컴퓨터 파워 계산 사이트 입니다.

 

위 사진에서 보신 걸 간단히 정리하자면

 

80Plus - 80plus.org 에서 파워의 효율에 등급을 매겨 제품에 표시하도록 하는 기관 인증 표기 등급에 따라 효율이 다르다.

 

풀 모듈러 -  말 그대로 본체에 선을 필요한 만큼 꼽아서 사용 할 수 있는 모듈러 제품으로 선정리, 케이스 이동, 탈착에 용이하다.

 

반 모듈러 - 24핀의 가장 굵은 커넥터를 제외하고 모두 장착과 탈착이 가능한 모듈러 방식으로 어차피 꼭 끼워야 하는 24핀이라 풀모듈러와 반모듈러의 차이가 극심하지 않으나 자주 장착 탈착을 하는 리뷰어에게는 조금의 불편을 줄 수 있다.

 

슬리빙 - 풀 슬리빙과 일부 슬리빙으로 나뉘며 케이블의 선정리시 미간상, 바람 통기상 극명한 차이를 보인다. 선정리에 도움을 주는 요소이다. 하지만 꼭 필요한 요소는 아니며 금전적인 선택사항이다.

 

 

이외에 많은 사항들이 있으나 실 구매 시에 헷갈릴만한 사항에 대해서만 설명을 드립니다. 혹 궁금하신 점이나 잘못된점 있으시면 댓글로 피드백을 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